“건설사 이익 대변해온 김현아, SH 사장 자격 없어”



참여연대 등 시민단체로 구성된 주거권네트워크는 김현아 서울주택도시공사(SH) 사장 내정자 임명에 반대한다고 밝혔다. 주거권네트워크는 26일 성명을 통해 “김현아 내정자는 서울 강남과 서초, 부산에 총 4채의 아파트와 함께 오피스텔·상가건물을 소유하고 있으며, 국회의원 시절 다주택자들의 부자감세 정책에 적극 나…
기사 더보기


토토사이트 ◀ 분석정보 확인해보자


추천 기사 글